IT·전자

U+골프, ‘2020 팬텀 클래식’ 유현주, 안소현 등 인기선수 1·2라운드 전 경기 생중계

발행일시 : 2020-09-25 10:34

25일(금)부터 사흘간 매일 2개조씩 인기선수 전체 경기 독점 중계
SNS에서 유명한 안소현, 유현주 및 상금 순위 높은 최혜진 등 인기선수 선정

U+골프 로고 <U+골프 로고>

 
LG유플러스는 오는 25~27일까지 사흘간 사우스링스영암 컨트리클럽에서 진행되는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2020 팬텀 클래식’ 경기에서 골프 미디어 플랫폼 ‘U+골프’를 통해 전체 경기를 독점 중계하는 인기 선수를 공개했다.
 
해당 선수들의 경기는 모바일 또는 IPTV 앱(App.)을 통해 시청이 가능하다.
 
이번 ‘2020 팬텀 클래식’ 경기는 올 상금 순위가 높고 오래된 팬들이 많은 이정은, 최혜진, 이소미 선수 등 총 114명이 출전한다. 전라남도 영암에 위치한 사우스링스영암 컨트리클럽은 스코틀랜드 스타일의 거칠고 자연스러운 링크스 코스가 특징이다.
 
U+골프는 ‘인기선수 독점중계’ 서비스의 2개 채널을 통해 대회기간 동안 매일 각각 2개 조(6명)에 대해 독점 중계 서비스를 제공한다. 25일과 26일은 오후 12시, 27일은 11시부터다. 이에 따라 U+골프 고객은 사흘간 인기선수가 속한 총 6개 조(총 18명)의 전체 경기를 모두 관람할 수 있다.
 
1·2라운드 양일간 인기선수 독점중계 채널1에서는 인스타그램에서 팔로워 27만3천명을 보유한 유현주 프로, 팔로워 7만명을 보유한 안소현 프로 등 SNS에서 유명한 선수를 비롯, 2019년 KLPGA에 입회해 올해 드림투어 3승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는 김재희 프로 등을 독점 중계한다.
 
또 채널 2에서는 올해 상금 순위가 높고, 오래된 팬덤이 형성돼있는 이정은6, 최혜진, 이소미, 오지현, 최예림, 박결 선수의 전체 경기를 독점 중계한다.
 
파이널 라운드는 2라운드 경기 후 정해질 예정이다. 기상악화 등으로 경기가 지연될 경우 조편성이 변경될 수 있으며, U+골프 앱을 통해 안내될 예정이다.
 
해설은 양일 모두 동일하게 채널1은 김홍기 해설위원, 김황중 캐스터가, 채널 2는 김형주 해설위원과 김형책 캐스터가 진행한다.
 
U+골프의 ‘인기선수 독점중계’는 최대 2개 조, 즉 선수 6명까지 독점 중계를 제공한다. 자신이 좋아하는 선수가 속한 조의 경기만 계속 시청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각 조별로 별도의 중계와 해설이 이뤄질 뿐 아니라 궁금한 사항을 물어보고 바로 답변을 받는 ‘실시간 채팅’을 통해 보다 재미있고 다양한 형식의 방송을 즐길 수 있다.
 
U+골프 모바일 앱은 가입 중인 통신사 관계없이 구글 플레이스토어, 애플 앱스토어, 원스토어에서 무료로 내려 받아 이용할 수 있으며 U+tv 고객은 TV 앱을 통해 모바일 앱과 동일하게 시청이 가능하다.
 
대회기간 동안 U+골프를 이용하는 고객을 위해 다양한 경품 증정 이벤트도 준비했다. 이용 중인 통신사 관계 없이 U+골프 모바일 앱 안에서 본인의 스윙 영상으로 독점중계 해설자에게 레슨을 신청할 수 있고, 선정되면 생방송 또는 방송 종료 후 VOD를 통해 자신의 스윙에 대한 전문적인 조언을 확인할 수 있다.
 
또 U+골프에서 독점중계 중인 선수가 우승하거나, 홀인원·알바트로스·이글을 기록할 경우 해당 선수 경기 중 ‘실시간 채팅’에 참여한 고객 대상 추첨을 통해 백화점상품권 100만원(1명), 백화점상품권 20만원(1명), 치킨교환권(30명)을 증정한다.

이호 기자 dlghcap@nextdaily.co.kr

© 2020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구원모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46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