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저

‘경마황태자’ 문세영 기수 영예의 전당에 오르다

발행일시 : 2020-07-02 15:25

한국마사회(회장 김낙순) 서울 경마공원에서 활동 중인 문세영 기수가 지난달 28일 영예의 전당에 이름을 올렸다. 한국경마 98년 역사 속 15번째 영예기수다.
 
‘경마 황태자’로 불리는 문세영 기수는 현재 서울 경마공원 부동의 에이스 자리를 지키고 있다. 2001년 데뷔 후 현재까지 통산 7,790경주에 출전해 승률 20.4%를 자랑한다. 7번의 연도 최우수 기수 선정, 2019년 코리아컵 포함 총 33번의 대상경주 우승 등 그의 화려한 이력은 끊임이 없다.

문세영 기수 <문세영 기수>

 
영예의 전당에 오르기 위해서는 3단계 평가를 통해 진행되며 그 기준이 까다롭다. 한국경마의 살아있는 전설 박태종 기수와 45년 경마장인 하재흥 조교사가 영예의 전당에 올라있다. 박태종 기수가 영예기수로 이름을 올린 1999년 이후에도 단 14명의 조교사와 기수만이 영광의 자리에 올랐다.

문세영 기수 역시 더러브렛 기수로서는 2년 만에 선발됐다. 지난해 1,500승 고지를 넘었다.

문세영 기수는 "영예기수로 선발되어, 기수로서 성공한 삶이라 말할 수 있을 것 같아 기쁘다”며 " 고객 없이 경마를 한다는 것은 쓸쓸하기도 하고, 고객들의 질책으로 더 잘하는 기수가 되고 싶기 때문에 어서 (코로나) 사태가 진정되어 고객 입장을 하는 날이 하루빨리 오길 기대한다“고 전했다.

한편 한국경마에선 현재 박태종 기수가 현재 2,114승을 거두며 최다승 기록을 보유하고 있다. 문세영 기수는 현재 1,589승으로 한국경마 역대 2위 성적을 보유하고 있다.   온라인뉴스팀 onnews2@nextdaily.co.kr
 

 

© 2020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구원모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46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